한국 천주교 주교회의 시복시성 주교특별위원회
로그인 회원가입 후원하기 사이트맵
위원회 소개 124위 시복시성 최양업 신부 시복시성 순교자 2차 시복시성 근·현대 신앙의 증인 시복시성 103위 성인 자료실 커뮤니티
후원하기
하느님의 종 133위 시복 예비 심사 끝났다 인쇄하기
이름 관리자
2021-04-01 15:15:54 | 조회 : 77
가톨릭평화신문 2021.04.04 발행 [1607호]


하느님의 종 133위 시복 예비 심사 끝났다

주교회의 시복시성주교특위,
12년 시복 소송 마무리하고 6월 시성성에 공증 문서 전달

▲ 시복시성주교특위 위원장 유흥식 주교가 하느님의 종 133위 공증 문서를 봉인하고 있다.



조선 왕조 치하 순교자들에 대한 한국 교회의 시복 예비 심사가 마무리됐다. 한국 주교회의가 2009년 조선 왕조 치하 순교자 2차 시복 추진을 결정한 이후 12년 만에 이룬 성과이다.

한국 주교회의 시복시성주교특별위원회(위원장 유흥식 주교)는 3월 25일 서울 중곡동 한국천주교중앙협의회에서 ‘하느님의 종 이벽 요한 세례자와 동료 132위’(이하 하느님의 종 133위) 시복 안건의 예비심사 법정 종료 회의를 열고 폐정했다. 이날 종료 회기로 2017년 2월 22일 개정한 이래 33회기가 열렸던 하느님의 종 133위에 대한 실질적인 시복 소송은 일단락됐다.

이날 하느님의 종 133위 시복 예비심사 법정은 법정 직책자들과 청원인, 역사 및 고문서 전문가 증인들이 참석한 가운데 공증 문서의 진정성을 확인하고 예비심사 종료 증서에 서명한 다음, 시성성에 보낼 시복 공증 문서를 봉인했다. 하느님의 종 133위에 관한 시복 예비심사 공증 문서는 오는 6월 시성성에 전달할 예정이다.

하느님의 종 133위 예비심사 관할권자 배기현(마산교구장) 주교는 “오랫동안 착실하게 연구 검토하고, 교회 각 분야 전문가들이 애써준 결과 좋은 결실을 볼 수 있었다”며 “주님 탄생 예고 대축일에 하느님께서 우리 교회 안에 이루어지도록 해주신 은총에 감사하다”고 기뻐했다.

주교회의 의장 이용훈(수원교구장) 주교는 “하느님의 종 133위 시복 추진은 한국 교회의 큰 과제였으며 은총의 큰 선물”이라면서 “오늘 시복 예비심사 종료 예식은 133위 복자 탄생을 예고하는 날로 기록되어 우리 후손들이 길이 기억할 것”이라고 말했다.

시복시성주교특위 위원장 유흥식(대전교구장) 주교는 “한국 교회는 순교자의 피로 세워진 교회인 만큼 마땅히 순교자 모두를 현양해야 한다”면서 “이분들이 시성성의 마지막 심사를 거쳐 하느님의 은총 안에서 시복의 영광을 누릴 수 있도록 간절히 기도하자”고 당부했다.


리길재 기자 teotokos@cpbc.co.kr
   
1329 교회사 숨은 이야기 | 연암 박지원과 이희영 형제  관리자 21-04-02 73
1328 [인터뷰] 유흥식 주교 "하느님의 종 133위 시복되도록 기도..  관리자 21-04-01 72
1327 하느님의 종 133위 시복, 마지막 관문만 남았다  관리자 21-04-01 70
1326 조선시대 133위 시복 국내 심사 마무리, 문서는 이제 시성성..  관리자 21-04-01 73
1325 하느님의 종 133위 시복 예비 심사 끝났다  관리자 21-04-01 77
1324 교회사 숨은 이야기 | 예수상 전문 화가 이희영  관리자 21-01-06 303
1323 교회사 숨은 이야기 | 정광수의 성물 공방  관리자 21-01-06 281
1322 새로 선포된 교구 순례사적지 (4) 제2대리구 용문성당  관리자 20-12-18 309
1321 성 김대건 신부가 목숨 걸고 걸었던 복음화의 길 '의주대로'..  관리자 20-12-18 323
1320 교회사 숨은 이야기 | 잇닿은 담장  관리자 20-12-18 320
12345678910
화면조절기능
한국교회의 역사
시복시성 절차
순교자 관련 성지
한국천주교중앙협의회
서울대교구순교자현양회
한국교회사연구소
한국의 성지
맨위로
사이트맵 찾아오시는길 전화번호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이용약관 즐겨찾기 추가 웹마스터 e-mail
관련사이트 바로가기
절두산
배론
솔뫼
다락골
치명자산
천진암
어농
오륜대
한국 천주교 주교회의 시복시성주교특별위원회 (우)143-912 서울특별시 광진구 면목로 74(중곡1동 643-1) 한국천주교중앙협의회 3층 전화:02-460-7669 팩스:02-460-7674